오랜만에 serblog.kr 로 다시 돌아가서 최근 근황을 알렸다.


그 당시보다는 많이 떠나갔지만 아직도 활동하고 있는 네이버 블로그 이웃들이 꽤 있더라.




사실 포스팅이 검색 순위권에 드는 것 등의 최적화 블로그 요소를 고려한다면


지금은 그당시 네이버 블로그가 지금의 티스토리 블로그보다 나을 게 1도 없는 상황이다.


이젠 네이버블로그에 최적화블로그라는 개념 자체가 없어졌으니...


그래서 예전 블로그에 다시 글을 올려봤자 이 블로그의 글보다 더 많이 보여질거라는 기대를 전혀 할 수 없는 상황이다.




하지만 이제는 IT업무 일 안하니까 굳이 티스토리를 고집할 필요가 없어졌고


이렇게 홀로 이야기하는 것보단 네이버의 이웃들을 챙기면서 이웃들이랑 살뜰살뜰 소소한 이야기 곁들이면서 하는게 낫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들면서...


물론 티스토리로도 이웃관리가 불가능한건 아니지만 상대적으로 시간이 오래걸린다.




기존 이웃들이 어떻게 반응할지 보고 결정해야지.


별 반응 없으면 여전히 이 블로그 할 가능성이 높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